magazine

[MEDIA] <헤럴드경제> 곤약젤리·모닝죽 등 ​짜먹는 식품 인기

2018-06-26


[헤럴드경제=박로명 기자] 티몬은 여름을 앞두고 젤리 등 간편하게 휴대하며 섭취할 수 있는 튜브형 제품이 새롭게 인기를 끌고 있다고 7일 밝혔다. 


티몬에 따르면 작년 5월에는 다이어트 식품 매출 상위 1위부터 5위 가운데 닭가슴살 제품들이 4개나 차지했다. 하지만 올해는 어디서나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튜브형 식품이 상위권을 장악하고 있다. 휴대가 간편해 언제 어디서나 먹을 수 있고, 낮은 칼로리와 맛, 그리고 포만감까지 제공하는 곤약젤리가 2위와 4위를 각각 차지했고, 맛과 영양을 갖춘 모닝죽도 5위에 올랐다.


올해 들어 인기를 끄는 튜브형 곤약젤리는 150㎖의 용량으로 포만감을 느낄 수 있으면서 칼로리는 4~10㎉ 가량으로 낮춘 제품이다. 맛 또한 브랜드에 따라 사과, 청포토, 자몽, 깔라만시 등 다양하다. 모닝죽도 130g의 용량에 70~100㎉으로 낮은 칼로리를 자랑해 간편한 식사 대용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다이어트 식품을 찾는 연령대는 전체의 25%를 차지하는 25~29세가 가장 많았다. 30~34세(24%), 40대 이상(24%)이 그 뒤를 이었다.

임석훈 티몬 리빙본부장은 “바쁜 일상속에서 섭취와 보관이 편리하고 포만감을 주지만 칼로리는 낮은 튜브형 제품들이 새로운 다이어트 제품으로 주목 받고 있다”며 “티몬은 여름을 앞두고 관련 상품에 대한 니즈가 커지는 만큼 상품을 다양화하고 가격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dodo@heraldcorp.com

원문 링크: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80607000193


이전글

[MEDIA] <한국일보> 신산업으로 뜨는 ‘푸드 테크'

다음글

[MEDIA] <매일경제> 기아차, 인테이크와 모닝죽 제휴 이벤트 실시